컨텐츠바로가기 메뉴

치매관련뉴스

제목 '치매 명의' 나덕렬 삼성서울병원 교수"이렇게 하면 치매 안거립니다"

등록일
2017-10-20 15:06:50
글쓴이
서울시치매센터
조회
2517
첨부파일
`치매 명의` 나덕렬 삼성서울병원 교수 "이렇게 하면 치매 안걸립니다"
기사입력 2017.09.01 16:26:39 | 최종수정 2017.09.01 17:32:28
'치매 명의' 나덕렬 삼성서울병원 교수
"지금 당장 스마트폰을 내려 놓고 세계여행을 계획하세요. 지도를 펼치고 낯선 도시의 이름을 외우고, 비행기 시간과 환율을 계산하세요."

치매 명의로 이름난 나덕렬 삼성서울병원 신경과 교수(59)는 매일 뇌근육운동을 하라고 말한다. 그는 매일경제와 인터뷰하면서 이른바 `진인사대천명 예방법`을 소개했다. `진`땀나게 운동하고, `인`정사정없이 담배 끊고, `사`회활동을 하고, `대`뇌활동을 적극적으로 하며, `천`박하게 술 마시지 말고, `명`을 연장하는 식사를 하라는 것이다.

고령화사회에서 치매는 이제 우리 모두가 안고가야 할 `숙제`가 됐다. 보건복지부 집계에 따르면 치매 환자는 이미 72만명을 넘어섰다. 나 교수는 "아밀로이드라는 단백질이 쌓여서 생기는 알츠하이머 치매는 생활습관만 바꾸면 5~10년을 늦출 수 있다"고 단언한다. 그는 치매 치료가 신의 영역에 도전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동의하지 않는다. 그는 "치매는 예방할 수 있고, 치료할 수 있는 질병"이라고 말한다. 나 교수는 긍정적 사고가 치매를 예방하는 데 매우 중요한 요소임을 강조한다. "오늘 웃는 사람이 내일도 웃는다. 오늘 긍정적으로 산 사람이 5년, 10년 후에 치매에 안 걸린다. 항상 바로 오늘 행복할 수 있는 일을 선택하라"고 말한다.

[신찬옥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게시판 검색
치매관련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첨부 조회
3256 치매 예방은 50대부터..'기억 튼튼' 강서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1049
3255 대통령님... 치매막을 국립 노화연구소는요?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828
3254 개발 실패한 치매 치료제 ... 되살렸다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879
3253 '필름형 藥' 제약업계 새 효자로…물 없이 복용 ..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765
3252 린지 패러 “치매는 시한폭탄… 미리 대응 안하..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814
3251 치매노인과 함께 사는 네덜란드 마을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432
3250 국내연구진 치매 정복 머지 않았다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413
3249 수시검진으로 '치매고위험' 1928명 찾아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389
3248 창업 강의 듣다 교수와 일냈다... '치매케어' 바..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367
3247 강동구, 치매관리전략 심포지엄 개최 서울시치매센터 2017-11-29 388

Quick